신비하고 아름다운 풍경 운영자| 8/25/2021 |Views 371

비가 내린 월명동은 한층 더 아름답고 신비함으로 빛이 납니다.

고즈넉한 풍경 속에 초록의 나무는 더 진한 초록빛을 내고

땅과 꽃들은 더욱 생명력을 얻습니다.


▲ 초록의 풍경 속에 신비한 형상의 성자 바위와 웅장하게 쏟아지는 하나님 폭포의 폭포수  ⓒ 월명동 자연성전 

 

 ▲ 저 멀리 산 위로 깔린 물안개와 신비하고 아름다운 형상의 나무들과 돌조경의 모습  ⓒ 월명동 자연성전 

 


 ▲ 동그란 물방울이 꽃송이마다 앉아있는 모습  ⓒ 월명동 자연성전 



정명석 목사님의 말씀입니다.

"하나님, 성령님, 성자를 
진심으로 사랑하며 사는 사람은
지구상 최고의 사랑을 느끼고 사는 자다.

하나님이 주시는 사랑이니 얼마나 크냐?"

(2021. 8. 16. 월. 새벽 말씀 中)


Write a comment You have 0 vi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