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궁, 자연성전 운영자| 8/16/2021 |Views 273

월명동 자연성전을 건축하신 정명석 목사님은

'하나님을 너무 사랑해서'

하나님을 위해 성전을 건축했다고 말씀했습니다.


사랑의 마음이 하늘까지 닿아

일평생이 다 가도록 실천함으로 

아름답고 신비하고 웅장한 자연성전을 건축하게 되었습니다.


풍요로운 사랑이 넘치는 

월명동 자연성전의 모습을 감상해보세요.


▲ 에메랄드빛 월명호와 빨갛게 핀 목백일홍 ⓒ 월명동 자연성전


 

 ▲ 웅장한 하나님 폭포와 멋과 아름다움이 조화롭게 건축된 정자  ⓒ 월명동 자연성전

 


 ▲ 잔디밭 위쪽으로 웅장하게 떠가는 구름 ⓒ 월명동 자연성전

 


 ▲ 웅장하고 신비한 구름의 형상 ⓒ 월명동 자연성전




정명석 목사님의 말씀입니다.


"하나님은 깨끗한 자, 흠 없는 자를 

사랑의 대상, 기쁨의 대상으로 삼으신다.


또한 자꾸 자기를 만들수록,

깨끗하게 흠 없이 만들수록

'차원 높은 인생, 가치 있는 인생'이 된다.


작품을 봐도 흠이 있으면, 

그 흠으로 인해 무시를 당하고 

가치를 인정해 주지 않는다.


그러나 흠이 없으면, 서로 사 가려고 한다.


흠이 없으면,

값으로 그 가치를 매길 수가 없다."


(2021. 8. 13. 금. 새벽 말씀 中)


Write a comment You have 0 views.